수출입은행 "내년 수출 6천억달러 탈환 선봉장…K뉴딜에 5조 지원"
수출입은행 "내년 수출 6천억달러 탈환 선봉장…K뉴딜에 5조 지원"
  • 최문섭
  • 승인 2020.11.22 14:20
  • 수정 2020.11.22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 수은·ESG 경영 체계 구축
▲ 수출입은행은 20일 오후 여의도 본점에서 '경영전략회의'를 열어 수출 6천억달러 탈환을 위한 수은의 역할 강화 방안과 디지털 혁신 방안, ESG 확산을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 등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장에는 가림막을 설치했고, 화상회의시스템과 온라인을 이용해 진행했다. 사진 맨 왼쪽이 방문규 수은 행장. 2020. 11. 22 /수출입은행 제공

수은은 지난 20일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방문규 행장 주재로 2021년 사업계획 수립을 위한 온라인 경영 전략회의를 했다.

수출입은행은 내년 수출 6천억달러(약 670조원) 고지 탈환을 위해 전방위적인 지원에 주력한다고 22일 밝혔다.

회의에서는 2018년 6천49달러를 정점으로 감소 추세인 수출을 늘리기 위한 수은의 역할 강화 방안이 중점적으로 논의됐다.

수은은 'K-뉴딜'의 글로벌화 선도를 위해 내년 5조원을 포함해 향후 5년간 30조원의 자금을 공급할 계획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내년 이후로 순연된 대규모 해외 건설 플랜트 수주 지원에도 힘을 쏟는다.

방 행장은 회의에서 "2021년 수은이 나아갈 방향은 수출 '올인'"이라며 "수출 6천억달러 탈환을 위한 선봉장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수은은 또 온라인 비대면 서비스와 자동심사 시스템을 구축해 2021년을 명실상부한 '디지털 수은'의 원년으로 삼을 계획이다.

아울러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서 더욱 부각되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의 중요성에 공감하며 은행 운영 전 분야에 걸쳐 'ESG 경영' 체계를 구축할 방침이다.

/최문섭 기자 chlanstjq92@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