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부대변인에 윤재관
청와대 부대변인에 윤재관
  • 이상우
  • 승인 2020.0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청와대 부대변인에 윤재관(47·사진) 홍보기획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을 임명했다.


 윤도한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은 인선 결과를 발표했다. 


 윤 신임 부대변인은 전남대를 졸업했으며, 국회의원 보좌관을 거쳐 한양대 겸임교수, 더불어민주당 상근부대변인, 청와대 의전비서관실 행정관 및 민정수석실 선임행정관 등을 지냈다. 


 특히 윤 부대변인은 지난 2018년 4월 1차 남북 정상회담 당시 의전비서관실 행정관으로서 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도보다리 독대'라는 역사적인 장면을 기획하는 데 역할을 했다. 


 윤 부대변인은 "청와대에 근무하면서 가장 보람을 느꼈을 때는 도보다리에서 남북 정상이 진솔한 대화를 나누시던 순간"이라며 "부대변인으로서 대통령 내외 및 청와대와 언론 간에 진솔한 소통의 도보다리를 놓겠다"고 밝혔다.


 윤 부대변인의 임명으로 4·15 총선에 출마하는 고민정 전 대변인, 유송화 전 춘추관장의 지난달 15일 사직 등으로 공백이 생겼던 청와대 대변인팀 인적 구성이 완료됐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6일 강민석 대변인과 한정우 춘추관장을 임명했다.

 

/이상우 기자 jesuslee@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