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하산 NO" 농정분야 전문가 영입 촉구
"낙하산 NO" 농정분야 전문가 영입 촉구
  • 김중래
  • 승인 2019.0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의회 농정위, 인사난맥 성토 … 정책검증 강조
경기도의회 농정해양위원회가 농업인이 바라는 전문가 영입을 촉구했다.
11일 경기도의회에 따르면 농정위는 이날 비공개회의를 열고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장 인사 진행상황을 보고 받고, 최근 농정 분야 공직인사에 대해 성토했다.

농정위 위원들은 "진흥원장은 경기도 농업인이 생산한 농식품의 판매·홍보, 친환경농산물 소비촉진 및 학교급식 사업, 도시농업 활성화, 공원·녹지·산림의 조성·관리 등 경기농정의 핵심사업을 수행을 위해 한시도 비울 수 없는 자리"라며 "그러나 이재명 경기지사는 최근 후보자와 관련 불거진 성희롱 의혹에도 불구하고 뚜렷한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유력 임용 예정자에 대한 임명을 강행하려 한다면, 적어도 농정위에서 정책능력과 도덕성 등에 대해 검증절차를 거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농정위 위원들은 이외에도 민선7기 들어 1년간 네 번째 바뀐 농정해양국장의 인사발령에 대해서도 비판했다.
농정위 위원들은 "농정·해양·축산·산림 모두 다년간의 경험과 지식이 필요한 분야임에도 비전문가인 행정직 출신 국장이 평균 3개월의 재임 후 떠나고 있다"며 "이와 같은 도의 인사 난맥상이 경기농정의 차질과 농업인의 시름으로 이어질 것이 우려된다"고 덧붙였다.

/김중래 기자 jlcomet@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