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2019년 규제개혁 경진대회’서 양주시 대상 수상
‘경기도 2019년 규제개혁 경진대회’서 양주시 대상 수상
  • 김채은
  • 승인 2019.0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시군 규제개혁 성과와 불필요한 서류 발굴 과제를 평가하기 위해 마련한 '2019년 규제개혁 경진대회'에서 양주시가 대상을 받았다.

도는 지난달 31일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2019년 규제개혁 경진대회'를 열고 양주시를 비롯해 16개 시군을 규제개선 우수 시군으로 선정했다.

선정된 시군에는 인센티브로 시상금 총 1억5000만원이 지급된다.

양주시는 '불필요한 등기 비용 확 줄인다'를 발표해 대상과 함께 포상금 3000만원을 받게 됐다.

양주시는 토지개발 등기 관련 절차를 개선해 근저당권 재설정 기간을 30일 단축했으며 등기처리 비용도 줄였다.

양주시 발표에 따르면, 제도개선안을 전국에 조성 중인 69개 산업단지 적용할 경우 약 2000억원이 절감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양주시 외에 ▲최우수에는 안양시·고양시 ▲우수에는 안산시·의왕시·화성시 ▲장려에는 부천시·성남시·이천시·김포시 ▲입선에는 평택시·파주시·안성시·수원시·용인시·동두천시가 선정됐다.

안동광 도 정책기획관은 "이번 행사에 발표된 개선성과는 규제개선 업무에 참고할 수 있도록 사례집을 만들어 공유할 계획"이라며 "발굴된 과제는 관련 중앙부처에 건의해 민원인의 불편함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채은 수습기자 kce@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