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눈다는 것의 의미 /
나눈다는 것의 의미 /
  • 승인 2001.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쟁이 한창이던 때에 어느 부대에서 일어났던 일입니다. 한 장교가 전투로 부상당한 환자들을 돌보다 부상당한 한 병사가 애타게 물을 찾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전쟁중이라 물이 귀했지만 장교는 자신의 수통에 얼마남지않은 물을 내주었습니다.
 목이 말랐던 그 병사는 무심코 그 물을 마시려고 했으나 모든 병사들의 눈이 자신에게 집중되어있는 것을 보았습니다. 물이 귀한 상황이라 모든 병사들이 목이 말랐던 것이었습니다.
 그는 수통을 입에 대고 꿀꺽꿀꺽 소리를 내면서 마시고는 다른 병사에게로 수통을 넘겼습니다. 다른 병사가 물을 마시려다보니 수통의 물은 조금도 줄지않았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 병사는 부상당한 병사의 뜻을 알았다는 듯이 고개를 끄덕였습니다. 그 병사는 자신도 꿀꺽꿀꺽 소리를 내며 물을 마시고 다른 병사에게 전해주었습니다. 그렇게 돌아가며 전 병사가 물을 마셨습니다. 마침내 수통이 다시 장교에게 돌아왔을 때 놀랍게도 수통의 물은 처음 그대로였습니다. 모든 병사들은 얼굴에 미소를 띄었고 더이상 갈증을 느끼는 병사는 없었습니다.
 무엇을 나눈다는 것, 나의 것을 다른 사람과 함께 나눈다는 것은 일방적으로 주는 행위가 아니라 줌으로써 더 많이 채워지는 일이란 생각이 들었습니다.-`인생의 지도를 바꾸는 말(글담 刊)"" 중에서-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