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당 京銀퇴출 진상조사
한나라당 京銀퇴출 진상조사
  • 승인 1999.07.27 00:00
  • 수정 2002.11.07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나라당이 경기은행 퇴출과 관련 본격적인 진상조사에 착수했다.

 한나라당 「경기은행 퇴출관련 진상조사 특위」(위원장·이규택의원)는

27일 오전 인천지검을 방문, 퇴출전 대출압력 의혹을 받고 있는 최기선

인천시장과 국민회의 서정화의원 등에 대한 수사와 이영작씨에 대한

출국금지 미조치 이유, 구속중인 이영우씨를 단순사기범으로 결론지은

이유 등 경기은행 퇴출의혹 수사전반에 걸쳐 진상조사에 들어갔다.

 특위는 이어 인천구치소를 방문, 구속된 서이석 전 경기은행장과

임창열 경기지사 부부 등을 면회, 이들을 상대로 조사도 함께 실시할

계획이다.

〈조태현기자〉

choth@inchonnews.co.kr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