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고양시, 일산서구 교회 확진자 잇따라…18명 확진
[코로나19]고양시, 일산서구 교회 확진자 잇따라…18명 확진
  • 김도희
  • 승인 2021.02.23 17:01
  • 수정 2021.02.23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는 일산서구 교회 확진자 등 18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17일 교인 2명이 확진되면서 집단감염이 발생한 일산서구 A 교회 2명이 추가 확진됐다. 이 교회 관련 확진자 수는 모두 25명으로 집계됐다.

이 밖에 가족 간 감염 7명, 지인 접촉 3명, 타 지역 확진자 접촉 2명, 그 외 4명은 감염경로를 조사 중이다.

마포구보건소에서도 덕양구에 거주하는 고양시민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2월23일 오후 4시 기준 고양시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감염자는 2134명이고, 고양시민 확진자는 2050명(국내감염 1980명, 해외감염 70명/타지역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시민 포함)이다.

/고양=김도희 기자 kdh@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