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빨간 신선놀음' 온라인 제작발표회…서장훈 "100회 넘을 것"
'볼빨간 신선놀음' 온라인 제작발표회…서장훈 "100회 넘을 것"
  • 정유진
  • 승인 2021.01.14 16:31
  • 수정 2021.01.14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MBC 제공

예능 '볼빨간 신선놀음'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볼빨간 신선놀음'은 추석 특집 파일럿 예능이었던 '볼빨간 라면연구소'의 정규 편성 버전이다. 김종국, 서장훈, 성시경, 하하 4명의 MC가 지상으로 내려온 신선으로 변신해 옥황상제에게 바칠 음식을 찾는다는 콘셉트다. 네 MC의 입맛을 모두 충족시킨 레시피를 보유한 참가자는 금도끼를 받게 된다.

14일 '볼빨간 신선놀음'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서장훈은 "한 프로그램이 정규 편성되기도 어렵지만, 오랫동안 살아남기도 어렵다"면서도 "제가 하는 프로그램들처럼 이 프로그램도 100회를 넘어설 것"이라고 장담했다.

성시경은 "요리도 좋아하고 잘 먹으니 출연하게 됐다"며 "저희는 전문가가 아닌 일반인의 입장에서 요리를 평가하고, 요리사를 만나지 않고 음식을 먹는다"고 다른 요리 프로그램과의 차이점을 밝혔다.

김종국은 "다른 방송보다 음식에 대한 감정을 날 것 그대로 보여드리기 때문에 호탕하게 웃을 수 있으실 것"이라고 말해 기대를 모았다.

'볼빨간 신선놀음'은 JTBC에서 '아는 형님', '선암여고 탐정단' 등을 연출한 여운혁 PD가 연출을 맏는다.

여 PD는 "파일럿 프로그램이었던 '볼빨간 라면연구소'와 음식을 주제로 한다는 건 같지만, 완전히 다른 프로그램으로 재탄생했다"고 밝혔다.

또 "코로나19로 서너 명이 모여 식사하는 것이 불편해지는 세상이다 보니 일상을 유지하는 것조차도 '신선놀음'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며 제목에 담긴 뜻을 밝혔다.

15일 오후 9시 45분 MBC에서 첫 방송된다.

 

/정유진 기자 coffee17g@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