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시교육청, 학교 밖 청소년 교육재난지원금 지급하기로
인천시·시교육청, 학교 밖 청소년 교육재난지원금 지급하기로
  • 정회진
  • 승인 2020.09.16 19:03
  • 수정 2020.09.16 19:03
  • 2020.09.17 인천판 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와 인천시교육청의 교육재난지원금 지원 대상에서 학교 밖 청소년들이 배제돼 차별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시가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도 교육재난지원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16일 인천시의회에 따르면 지난 15일 열린 제265회 임시회 문화복지위원회에서 조선희 의원(정의·비례)은 “학교 밖 청소년들도 인천에 살기 때문에 당연히 받아야 하는 권리에서 제외된다면 그 누가 납득 하겠냐”며 교육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에 학교 밖 청소년들도 포함시킬 것을 촉구했다.

학교 밖 청소년들은 코로나19로 학습권 등에 피해를 보고 있지만 시와 시교육청이 지급하는 교육재난지원금 대상에서 제외된 것으로 드러났다. 교육재난지원금 대상은 학교에 다니는 학생들로 제한했다.

<인천일보 9월15일자 1면>

조진숙 인천시 여성가족국장은 “학교 밖 청소년이 대략 7000명으로 1인당 10만원씩 교육재난지원금을 지급하는 것으로 예산 담당과와 협의를 마쳤다”며 “다만 선거법 저촉 문제로 어려움이 있지만 선거관리위원회에서 가능하다는 통보를 받고 신속하게 처리할 예정이다. 10월 중에는 e음카드를 통해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도 교육재난지원금을 지급할 계획”이라고 답변했다.

/정회진 기자 hijung@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