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디펜딩챔피언' 꺾고 첫 승 신고
대한항공 '디펜딩챔피언' 꺾고 첫 승 신고
  • 이종만
  • 승인 2019.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 2020 시즌 V리그 개막전
현대캐피탈에 세트스코어 3대 1
외국인선수 비예나 30점 맹활약
▲ 지난 12일 충남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9-2020시즌 V리그 남자부 개막전 인천 대한항공 점보스와 천안 현대캐피탈 스카이워커스의 경기에서 득점에 성공한 대한항공 비예나(왼쪽)가 환호하고 있다. /연합뉴스

프로배구 인천 대한항공이 2019-2020시즌 V리그 개막전에서 디펜딩챔피언 현대캐피탈을 제압했다.

대한항공은 지난 12일 충남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펼쳐진 '우승 후보끼리의 맞대결'에서 현대캐피탈을 세트점수 3대 1(25대 23 25대 23 20대 25 25대 22)로 물리쳤다.

대한항공의 새 외국인 선수 안드레스 비예나(스페인)가 30득점을 기록하며 승리를 견인했다.

아울러 정지석(13득점), 곽승석(11득점) 등이 고른 활약을 펼치며 뒤를 받쳤다.

반면 지난 시즌 OK저축은행에서 뛰었다가 이번에 현대캐피탈 유니폼으로 갈아입은 요스바니 에르난데스(쿠바)는 22득점에 그쳤다.

대한항공은 1세트와 2세트를 어렵지 않게 가져오며 승리를 예감했지만 3세트 문성민의 강서브를 앞세운 현대캐피탈의 공세를 막아내지 못해 세트점수 2대 1까지 추격을 허용했다.

대한항공은 4세트에서 21대 21로 시소게임을 벌이다 곽승석의 연속 득점과 진상헌의 속공, 진성태의 블로킹으로 승부에 마침표를 찍었다.

앞서 대한항공은 지난 2018-2019시즌 정규리그 우승을 하고도 챔피언결정전에서 현대캐피탈에 완패해 통합우승을 이루지 못했다.

대한항공은 18일 오후 7시 인천계양체육관에서 한국전력을 상대로 홈개막전을 펼침과 동시에 시즌 2연승에 도전한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