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테크마켓, 중기 인큐베이터 될 것"
"인천공항 테크마켓, 중기 인큐베이터 될 것"
  • 김기성
  • 승인 2019.0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플랫폼 구축' 착수 보고회 … 올 하반기 오픈·동반성장 앞장
▲ 24일 인천국제공항공사 대회의실에서 열린 인천공항 테크마켓 플랫폼 구축을 위한 착수보고회가 열리고 있다. 올 하반기 플랫폼이 오픈되면 인천공항과 중소기업 간 동반성장의 기반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사진제공=인천국제공항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는 24일 공사 대회의실에서 인천공항 테크마켓 플랫폼 구축을 위한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착수보고회에는 인천공항공사 백정선 운항서비스본부장, 공항연구소 강용규 소장을 비롯해 플랫폼 구축 시행사인 ㈜어니컴 관계자 등 60여 명이 참석해 주요과업과 향후 추진일정 등에 대한 의견을 공유했다.

인천공항 테크마켓 플랫폼은 중소기업이 개발한 우수 기술과 인천공항이 필요로 하는 기술수요를 매칭해 주는 오픈형 플랫폼으로, 올 하반기 오픈해 인천공항과 중소기업의 동반성장을 지원할 계획이다.

테크마켓 플랫폼에서 매칭을 지원하는 대상은 중소기업 등이 개발한 기술, 공법, 제품 및 연구성과(R&D) 등으로, 테크마켓을 통해 기업이 신기술 등을 제안하면 인천공항공사가 필요한 기술을 선택해 검증완료 후 계약을 체결하는 방식이다. 반대로 공사가 테크마켓을 통해 필요기술 등을 공모하면 기업들이 해당기술을 제안함으로써 기술보유 기업과 수요자(인천공항) 간의 매칭을 지원하게 된다.

올 하반기 테크마켓 플랫폼이 오픈하게 되면 그동안 납품실적 부족으로 판로 확대에 어려움을 겪던 창업기업 및 중소기업 등의 진입장벽이 대폭 완화될 전망이다. 여기에 테크마켓을 통해 인천공항에 적용된 기술은 우수기술로 등재되어 국내 판로뿐만 아니라 해외진출 확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인천공항 테크마켓 플랫폼 구축을 시작으로, 우수한 기술과 잠재력이 잇는 중소기업을 발굴하고 협업체계를 구축하는 중소기업 협업 플랫폼 사업, 전 세계 공항과 우수기술 정보를 공유하는 우수공항기술 얼라이언스 사업을 추진하는 등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 생태계 구축에 앞장설 계획이다.

구본환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은 "올 하반기 중 인천공항 테크마켓 플랫폼이 오픈하면 시장진입에 어려움을 겪는 신규기업 및 중소기업들의 국내·외 판로개척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 인천공항공사는 품질이 인증된 중소기업 제품과 기술을 적극 도입해 우수한 기술력을 갖춘 중소기업들의 테스트베드이자 인큐베이터 역할을 충실히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기성 기자 audisung@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