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세종문화재단, 아이들에게 뮤지컬·마술쇼 공연한다
여주세종문화재단, 아이들에게 뮤지컬·마술쇼 공연한다
  • 홍성용
  • 승인 2019.0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26일 대신문화복지센터
수준 높은 공연으로 여주시민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여주세종문화재단이 이달에는 아이들의 문화 향유를 위해 두 편의 공연을 준비했다.

오는 21일에는 감성 뮤지컬 '봄날의 후리지아처럼'으로 세종국악당에서 중학생들을, 26일에는 최고의 마술사 최형배와 함께하는 '과학 마술 콘서트'로 대신면문화복지센터에서 초등학생들을 만난다.

뮤지컬 '봄날의 후리지아처럼'은 18세 딸과 엄마의 화해 이야기를 담은 뮤지컬로 엄마 세대가 좋아하는 곡들과 최신 유행하는 다양한 곡들을 담아 극의 흥미를 더하고 5인조 라이브 밴드가 함께해 더욱 풍성한 사운드를 선사한다.

또한 공연 관람 전 '공연 기획자의 역할이 무엇인지', '공연 한 편이 만들어지기까지 어떤 과정을 거치는지' 등 공연 기획자의 직업을 탐색해보는 시간도 마련돼 아이들이 단순히 공연만 관람하는 것이 아니라 미래의 직업을 선택하는데 폭을 넓힐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줄 예정이다.

'과학 마술 콘서트'는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에 만나는 '문화가 있는 날' 사업으로 이달에는 대신면을 찾아간다.

감성 뮤지컬 '봄날의 후리지아처럼'은 인터파크를 통해 예매하면 된다. '과학 마술 콘서트' 관람은 무료도 자세한 공연 정보는 재단 홈페이지(http://www.yjcf.or.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여주=홍성용 기자 syh224@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