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속 179㎞...SK 로맥, 올 시즌 홈런 타구 속도 1위
시속 179㎞...SK 로맥, 올 시즌 홈런 타구 속도 1위
  • 이종만
  • 승인 2019.0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O 공식 기록통계업체 스포츠투아이는 10일 지난 주 가장 빠른 홈런 타구를 만들어낸 타자는 SK 제이미 로맥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는 6월4일부터 9일까지 타구추적시스템(HTS) 데이터를 활용해 홈런 타구를 분석한 결과다.

로맥은 5일 고척 키움전에서 7회 신재영의 초구 직구를 받아 쳐 시속 171.2㎞의 홈런을 기록했다.

올 시즌 KBO 리그에서는 9일까지 울산과 포항을 제외한 9개 구장에서 총 467개의 홈런이 터졌다.

이 가운데 시속 170㎞ 이상 홈런은 12개에 불과했다.

올 시즌 가장 빠른 홈런 역시 로맥의 방망이에서 나왔다.

지난달 26일 창원 NC전에서 9회 원종현을 상대로 179㎞의 홈런을 때려냈다.

지난 5일 로맥의 홈런은 8번째로 빨랐다.

한편 두산 김재환이 4일 광주 KIA전에서 3회 제이콥 터너로부터 시속 170.8㎞의 홈런을 쏘아 올려 주간 2위를 기록했고, 키움 김하성은 6일 SK 박종훈의 커브를 공략해 시속 170㎞짜리 홈런을 때려냈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