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소방서·가스公 ‘재난취약계층’ 지원 업무협약
군포시, 소방서·가스公 ‘재난취약계층’ 지원 업무협약
  • 전남식
  • 승인 2019.0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는 16일 군포소방서를 비롯 한국가스안전공사 경기지역본부, 한국전기안전공사 경기서부지사와 '재난취약계층 안전복지서비스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해당 기관은 오는 10월 말까지 지역 내 재난취약가구를 대상으로 화재·가스·전기 안전점검, 화재감지기와 소화기 공급 및 사용법 안내, 가스안전장치(타이머콕) 설치, 전기 배선 점검 및 부적합 설비 교체 등을 시행한다.

앞서 시는 지난 2월부터 4월까지 지역 내 11개 동 주민센터와 산본보건지소, 사회복지과, 여성가족과 등을 통해 안전복지서비스가 필요한 가구를 공개 모집 및 추천 접수해 261가구를 지원 대상으로 선정했다.

한대희 시장은 "재난취약계층의 소방·가스·전기 안전을 점검하는 일은 각종 사건·사고를 예방하는 기본사업이다"며 "예산 및 지원대상을 선별·관리하고 유관기관이 실제 안전점검을 시행하는 이번 사업이 성공적으로 이뤄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긴급 안전서비스 지원이 필요한 가구가 발견 또는 발굴될 경우 사업예산의 범위 내에서 추가로 지원할 예정이다.


/군포=전남식 기자 nscho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