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잊지 않았습니다"
"잊지 않았습니다"
  • 김철빈
  • 승인 2019.0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5일 오전 세월호가 거치된 전남 목포신항 출입구 사이에 '잊지 않겠습니다' 문구가 적힌 노란 리본이 새싹과 바람에 나부끼고 있다. /김철빈 기자 narodo@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