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아시아 실리콘밸리' 조성한다...비전 선포
성남시 '아시아 실리콘밸리' 조성한다...비전 선포
  • 이동희
  • 승인 2018.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수미 성남시장이 12일 오후 성남 판교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아시아 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발표하고 있다./사진제공=성남시
▲은수미 성남시장이 12일 오후 성남 판교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아시아 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발표하고 있다./사진제공=성남시

 

성남시는 위례지구∼판교 1·2·3 테크노밸리∼백현 마이스 산업단지∼분당 벤처밸리∼성남 하이테크밸리를 묶어 첨단기술 산업단지인 아시아실리콘밸리를 조성한다고 12일 밝혔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이날 오후 판교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아시아 실리콘밸리 비전' 선포식에서 이런 내용을 담은 청사진을 제시했다. 

은 시장은 비전 발표를 통해 아시아 실리콘밸리 조성을 위한 사람 중심, 혁신성장, 문화 강화, 네트워크 확장 등 4대 정책 방향과 18개 추진과제를 설명했다.

시는 이를 위해 성남산업진흥원과 민간투자기업 등으로 구성된 조합 설립을 통해 스타트업·벤처 펀드 3000억원을 조성하기로 했다.

또 수정·중원 원도심과 상대원동 하이테크밸리, 판교지역에는 청년과 스타트업 종사자를 위한 공유 주택 1000가구를 지을 계획이다.

시는 상대원동 하이테크밸리 경쟁력 강화를 위해 기반시설 확충 등 222억 원대 재생사업을 추진 중이다. 공연장, 전시장 등 문화시설도 설치할 방침이다.

서현·수내·정자 지역은 바이오(건강·의료) 산업 위주의 벤처밸리로 조성하고 정자동 분당 주택전시관과 야탑동 고령 친화 체험관을 연계해 바이오 웰에이징 산업벨트도 만든다.

삼평동, 금토동 1·2 판교테크노밸리는 '제3 판교' 확장을 통해 정보통신기술(ICT) 클러스터와 스마트시티로 구축하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이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전문가 2명과 13개 실무부서로 '아시아 실리콘밸리 성남사업추진단'을 꾸려 사업 시행에 들어갔다"고 말했다.


/성남=이동희 기자 dhl@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