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일본어 앨범으로 미국 빌보드 차트 진입
방탄소년단, 일본어 앨범으로 미국 빌보드 차트 진입
  • 연합뉴스
  • 승인 2018.0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오리콘 주간차트 1위
이미지 6.png
▲ /연합뉴스



그룹 방탄소년단의 일본어 앨범이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 진입하는 진기록을 세웠다.

9일(현지시간)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이 지난 4일 일본에서 발표한 세 번째 정규앨범 '페이스 유어셀프'(FACE YOURSELF)는 '빌보드 200'의 43위에 올랐다. 한국 가수가 일본어로 노래한 앨범이 미국 음악 차트에 진입한 이례적인 사례다.

빌보드는 "'페이스 유어셀프'는 방탄소년단의 한국어로 된 히트곡을 일본어로 녹음한 앨범이다. 신곡은 두 곡밖에 없다는 점에서 매우 인상적인 성과"라고 평가했다.

빌보드는 또 "방탄소년단은 2015년 12월 '화양연화 파트.2'로 '빌보드 200'에 처음으로 입성한 뒤 총 6장의 앨범을 이 차트에 진입시켰다"며 "올해 초에는 멤버 제이홉이 믹스테이프 '호프 월드'로 '빌보드 200'에 데뷔하기도 했다"고 이들의 성과를 주목했다.

이 앨범은 일본 오리콘 주간차트 1위에 올랐으며, 오리콘 일간 앨범차트에서는 6일째 1위를 기록했다.

방탄소년단이 오리콘 주간 앨범차트 정상을 석권한 건 2016년 9월 일본 정규 2집 '유스'(YOUTH)와 지난해 10월 한국 앨범 '러브 유어셀프 승 허'(LOVE YOURSELF 承 HER'에 이어 이번이 세 번째다.

'페이스 유어셀프'에는 일본 드라마 '시그널 장기 미해결 사건 수사반'의 주제가 '돈트 리브 미'(Don't Leave Me)와 발라드곡 '렛 고'(Let Go)를 비롯해 히트곡 '디엔에이'(DNA), '마이크 드롭'(MIC DROP)의 일본어 버전 등 총 12곡이 담겼다.

이들은 오는 18∼21일 요코하마아레나, 23∼24일 오사카성홀에서 팬미팅을 개최한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