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18일 2여객터미널 개장 … 이용객들 탑승터미널 꼭 확인을
인천공항 18일 2여객터미널 개장 … 이용객들 탑승터미널 꼭 확인을
  • 홍재경
  • 승인 2018.0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공식개장을 하루 앞둔 17일 중구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서 관계자들이 분주히 움직이며 마무리 작업을 하고 있다. /이상훈 기자 photohecho@incheonilbo.com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이 모든 준비를 마치고 18일부터 운영을 시작한다.★관련기사 7면
 
제2여객터미널은 대한항공을 비롯, 델타항공·에어프랑스·KLM 등 4개 항공사가 전용으로 사용하게 된다.
 
제2여객터미널의 첫 항공기는 18일 오전 4시20분에 도착하는 필리핀 마닐라에서 오는 대한항공 여객기다.
 
첫 출발 여객기는 오전 7시55분 필리핀 마닐라행 대한항공 여객기다.
 
인천공항공사는 이날 제2여객터미널 개장을 기념해 탈춤, 클래식, 국악, 뽀로로 공연 등 이용객을 위한 문화공연을 개최한다.
 
상업시설들은 개장 기념 특별할인, 증정품 제공, 경품 추첨, 특별 환전우대 등으로 이용객들의 관심을 높일 계획이다. <관련 화보 7면>
 
인천공항공사는 제1여객터미널은 아시아나와 저가항공사, 제2여객터미널은 대한항공 등 4개 항공사로 분리 운영됨에 따라 이용객들이 터미널을 잘못 찾는 상황을 막기 위해 홍보와 다양한 시나리오를 만들어 대비하고 있다.
 
이용객들은 e-티켓과 항공사 문자메시지를 반드시 확인해야 개장 초기 여객터미널을 잘못 찾는 상황을 예방할 수 있다.
 
항공사들은 항공권 발권시 제공하는 e-티켓에 여객터미널 정보를 빨간색으로 표기한다.
 
공동운항(좌석공유·코드쉐어) 항공편을 이용하는 경우 항공사가 이용하는 터미널로 가야 한다.
 
제2여객터미널은 '대한항공' 티켓을 구입한 이용객과 델타항공·에어프랑스·KLM 이용객들만 이용할 수 있다.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은 개장 첫 날 항공편은 총 235편(출발 117편, 도착 118편), 이용객은 총 5만1161명(출발 2만7254명, 도착 2만3907명)이 이용하게 된다.

/김기성 기자 audisung@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