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단비(인천 신한은행) 2020~2021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4라운드 MVP
김단비(인천 신한은행) 2020~2021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4라운드 MVP
  • 이종만
  • 승인 2021.01.19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유림(부천 하나원큐)은 MIP 선정

여자프로농구 올스타 팬투표 5년 연속 1위에 빛나는 인천 신한은행의 '에이스' 김단비(31)가 2020~2021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4라운드 MVP를 차지했다.

김단비가 정규리그 라운드 최우수선수에 오른 것은 는 2016-2017시즌 3라운드 이후 약 4년 만이다.

개인 통산 수상은 7번째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언론사 기자단 투표에서 81표 중 45표를 획득한 김단비가 2020-2021시즌 4라운드 MVP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2위 박지수(KB·36표)와는 9표 차이다.

4라운드 5경기에서 김단비는 평균 38분 48초를 뛰며 21.4득점에 8.2리바운드, 5어시스트를 올리는 등 맹활약하며 팀이 4승 1패를 거두는 데 앞장섰다. 어시스트는 4라운드 전체 공동 1위, 득점은 2위다.

16일 부산 BNK와의 경기에선 이번 시즌 자신의 한 경기 최다 득점 타이기록인 26점을 올리기도 했다.

아울러 WKBL 심판부와 경기 운영 요원 투표로 뽑는 기량발전상(MIP)은 33표 중 26표를 얻은 강유림(부천 하나원큐)이 가져갔다. 개인 첫 MIP 수상이다.

강유림은 이번 라운드 5경기 평균 11.8득점, 7.0리바운드, 0.6어시스트를 기록했다. 15일 KB전에서는 개인 한 경기 최다 득점인 17점과 최다 리바운드 9개를 기록하며 활약했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사진제공=WKBL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