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경찰, 만취해 모르는 남성 집에서 행패 부린 뒤 마스크 훔쳐
인천 경찰, 만취해 모르는 남성 집에서 행패 부린 뒤 마스크 훔쳐
  • 정회진
  • 승인 2020.11.23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직 경찰관이 술에 취해 모르는 남성 집에서 행패를 부리고 마스크를 훔쳤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계양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계양서 소속 A(30) 경장을 입건할 예정이라고 23일 밝혔다.

A경장은 지난 21일 오전 3시쯤 계양구의 한 아파트에서 20대 남성의 집 현관문 앞에 있던 마스크 70여장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술에 취한 상태로 해당 아파트에 갔다가 행패를 부린 뒤 현관문 앞에 있던 택배 상자 속 마스크를 훔쳐 달아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그는 해당 남성의 집을 자신의 집으로 착각해 문을 열어 달라고 요구하는 등 행패를 부렸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A경장을 다른 서로 이관해 조사하도록 할 계획이다.

/정회진 기자 hijung@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