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결사반대” 피켓 들고 나온 시민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결사반대” 피켓 들고 나온 시민
  • 장선
  • 승인 2020.06.30 18:27
  • 수정 2020.06.30 18:27
  • 2020.07.01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대위 시민운동장서 대규모 집회
“국토부, 산림축 훼손 철회하라” 촉구
▲ 광명시와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반대 공동대책위원회가 30일 광명시민운동장에서 박승원 시장과 임오경 국회의원, 시·도의원, 시민사회단체장과 시민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에 반대하는 집회를 열고 있다. /사진제공=광명시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반대 공동대책위원회는 30일 광명시민운동장에서 대규모 집회를 통해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결사반대”를 외쳤다.

이승봉 공대위 공동위원장은 “광명시 한복판에 차량기지가 들어오면 우리 자녀들에게 물려줘야 할 환경과 성장 잠재력이 처참히 밟힌다”며 “광명시민 한 뜻으로 차량기지를 막아내자”고 밝혔다.

박승원 광명시장도 “차량기지를 광명시가 받아야 하는 정당성과 당위성이 떨어진다. 31만 광명시민의 일관된 요구를 무시한 채 국토교통부가 일방적으로 이전을 강행할 수는 없다”고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에 반대했다.

집회에는 국회의원과 시·도의원, 시민사회단체장, 시민 등 1000여 명이 참가했다. 참가자들은 마스크를 쓰고 2m 간격을 유지하는 등 코로나19 방역대책을 준수하며 1시간여 동안 집회를 진행했다.

박철희 공대위 집행위원장은 “국토부는 광명의 산림축을 훼손하고 200만 명의 식수원 오염을 위협하는 차량기지 이전 계획을 당장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한편, 관계기관 협의를 마친 국토부는 조만간 기획재정부와 총사업비 협의를 거쳐 기본계획 고시와 실시설계에 들어가 2027년까지 이전 사업을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광명=장선 기자 now482@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