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안철수 "재수생과 형평성 문제…수능 연기하라"
안철수 "재수생과 형평성 문제…수능 연기하라"
  • 조혁신
  • 승인 2020.05.21 10:30
  • 수정 2020.05.21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수능 연기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에 따른 대학 입시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안 대표는 21일 최고위원회의에서 "전문가들은 코로나19 가을 재유행에 대해 우려하고 있다"면서 "이 경우 올해 수능이 정상적으로 치러질 수 있을지 의문"이라고 말했다.

그는 "재수생과 고3, 경제적 여건이 좋은 학생과 그렇지 못한 학생 사이 형평성과 공평성 문제가 제기될 수 있다"며 "국민의당은 수능 일시를 연기하고 시험 횟수를 2회로 늘려 그중 좋은 성적을 반영하자는 안을 제시한 바 있다"고 설명했다.

또 "등교 시기 결정에 앞서 전국적으로 일반인 대상 항체 검사를 해 항체 보유자 비율이 높은 곳부터 순차 등교하는 방법도 검토해 볼 가치가 있다"고 덧붙였다.

/조혁신기자mrpe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