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인천 포스코그룹사, 사회복지시설 코로나 생활방역 지원
인천 포스코그룹사, 사회복지시설 코로나 생활방역 지원
  • 김칭우
  • 승인 2020.05.20 2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인터내셔널·에너지 합심
270곳 손 소독제 전달· 방역 활동
▲ 20일 포스코건설, 포스코인터내셔널, 포스코에너지 등 인천지역 포스코그룹사는 270개 사회복지시설에 손 소독제와 방역활동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과 포스코인터내셔널, 포스코에너지 등 인천지역 포스코그룹사가 사회복지시설에 코로나19 생활방역을 지원한다.

포스코건설을 비롯한 포스코그룹사는 인천지역 270개 사회복지시설에 손 소독제와 방역활동을 지원한다고 20일 밝혔다. 그 동안 코로나19로 휴관했다가 운영을 재개하는 지역아동센터와 청소년 자립지원센터, 경력단절여성을 위한 여성새로일하기센터 등이 지원 대상이다. 이번 생활방역을 위한 재원은 인천지역 포스코그룹사들이 지난 2월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한 재해구호금 일부를 활용하게 된다.

한편, 포스코건설과 포스코인터내셔널, 포스코에너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지역사회 상생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오고 있다.

포스코건설은 지난달 코로나19 장기화로 보건위생용품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인천지역 공동생활가정 청소년들에게 코로나 예방 키트를 제작해 전달했고, 인천지역 공원과 부평역 지하상가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활동을 펼친 바 있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지난달 국내 중소벤처 기업이 생산한 코로나 진단키트를 미얀마 보건체육부에 전달해 1만회 검사가 가능하도록 지원했고, 중국, 이탈리아 등 해외 고객사에 마스크를 전달했다.

/김칭우 기자 chingw@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