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 없이 심전도 측정' 인하대 연구팀, 과기부 실험실 창업 페스티벌 '우수상'
'선 없이 심전도 측정' 인하대 연구팀, 과기부 실험실 창업 페스티벌 '우수상'
  • 정회진
  • 승인 2020.0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초가 급한 심장질환자 생존율 높여


인하대(총장 조명우)는 기계공학과 '초정밀 나노 시스템 연구실' 연구팀이 'AI(인공지능)를 활용한 무선·무배터리 EKG(심전도)와 피드백 시스템'으로 최근 열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2020 실험실 창업 페스티벌'에서 우수상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실험실 창업은 논문이나 특허 형태의 혁신 기술로 새로운 시장을 창출하는 '기술집약형 창업'을 말한다.


기계공학과 연구팀은 심장 질환을 앓는 이들이 심전도 측정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많은 시간을 소모하는 탓에 생존율이 떨어진다는 점에 주목했다.

연구팀이 개발한 시스템은 선 없이 환자 몸에 가상의 측정 위치를 설정하면 무선으로 심전도 측정이 가능하다. 암호화한 무선 통신을 이용해 다른 위치에서 얻은 데이터가 서로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


연구팀을 이끈 김준영 학생은 "신기술을 활용한 건강 보조 장치를 개발하는 데 관심을 쏟고 있다"며 "기술 발전이 무병장수의 꿈을 실현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도록 끊임없이 연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회진 기자 hijung@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