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혈운동 소매 걷은 평택시 공무원
헌혈운동 소매 걷은 평택시 공무원
  • 오원석
  • 승인 2020.0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여파로 혈액 수급 난항...정장선 시장 "생명 살리는 일" 동참 당부
▲ 평택시 공무원들이 헌혈에 동참하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평택시


코로나19 여파로 헌혈이 급감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평택시 공직자들이 팔을 걷었다.

평택시는 17일 시청 앞 민원실에서 공무원들이 '공직자 사랑의 헌혈운동'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헌혈은 코로나19 영향으로 국가 혈액 수급이 어려워짐에 따라 추가로 진행된 것으로 시청을 방문한 민원인들도 함께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공무원 A씨는 "혈액이 부족하다는 말에 헌혈에 동참하게 됐다"며 "동료들이 함께 참여하고 있는 모습을 보고 용기를 냈다"고 말했다.

정장선 시장은 "코로나19 감염증 우려로 인한 국가적인 위기 상황에서 평택시 공무원들이 혈액 수급을 위해 앞장서는 일은 당연한 일"이라며 "많은 생명을 살릴 수 있는 헌혈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헌혈하는 사람이 줄고 있으나 체온 측정, 마스크 착용, 손 세정제 구비 등 충분한 예방조치로 헌혈 중 감염 위험은 없다"며 "송탄출장소와 안중출장소 등도 조만간 일정을 잡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평택=오원석 기자 wonsheok5@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