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선사 'ONE' 인천항 출항 서비스 첫 기항
글로벌 선사 'ONE' 인천항 출항 서비스 첫 기항
  • 김칭우
  • 승인 2020.0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항만공사는 글로벌 선사 Ocean Network Express가 처음으로 인천 출발 서비스를 개설해 1일 인천남항 인천컨테이너터미널(ICT)에 첫 기항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해당 노선은 현대상선과 선복교환 제휴를 통해 이뤄지는 서비스로 운항구간은 인천-부산-홍콩-하이퐁-셔코우-인천순으로, 인천에서 하이퐁까지 7일이 소요되며 하이퐁에서 인천에 도달하는 기한 역시 동일하다.

ONE측은 올 4월부로 현대상선이 THE 얼라이언스(회원사 ONE, 하파그로이드, 양밍 라인)에 가입함에 앞서 선제적 협력 체계를 구축, 앞으로 얼라이언스사 간의 긴밀한 교류를 도모할 수 있는 초석이라고 밝혔다.

기존에 인천에 기항하지 않던 새로운 선사의 인천 기항으로 인해 인천은 다양한 선사 서비스 제공함과 동시에 ONE의 추가적인 인천항 기항 검토를 통해 노선도 다양화의 기회를 가질 수 있게 됐다.

이정행 인천항만공사 운영부문 부사장은 "글로벌 선사의 순차적인 인천항 기항은 인천의 경쟁력을 반증하는 것"이라며 "더 많은 글로벌 선사와 항로 유치를 통해 누구나 기항하고 싶은 인천항을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김칭우 기자 chingw@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