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K 미래전력 아마야구 선수 역량 쑥쑥

이틀간 연고지역 8개高 102명 교육

2017년 12월 11일 21:42 월요일
▲ SK 와이번스는 9·10일 강화 SK 퓨처스파크에서 연고지역 고교선수들을 대상으로 미래양성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프로야구 SK와이번스(대표이사 류준열)는 지난 9일부터 이틀 동안 강화SK퓨처스파크에서 연고지역 고교 8개팀, 총 102명을 대상으로 '미래양성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 열린 이 행사는 SK가 연고지역의 아마야구 발전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마련했다.

첫날인 9일 오전에는 승부조작 및 불법도박방지 교육이, 오후에는 SK와이번스 컨디셔닝 코치들의 지도 하에 훈련 로테이션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웨이트 트레이닝 방법, 비시즌 보강훈련 및 부상방지 교육 등도 함께 이뤄졌다.

둘째날인 10일 오전에는 김무관 2군 감독의 타격 아카데미, 김경태 코치의 투수 아카데미, 손지환 코치의 수비 아카데미, 정수성 코치의 주루 아카데미, 박경완 코치의 포수 아카데미가 진행됐다.

오후에는 상인천중-인천고를 졸업하고 SK에 입단한 연고지역 출신 이재원 선수가 '프로선배에게 듣는 프로야구 멘탈과 성공으로 가는 길'을 주제로 후배 선수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마지막으로 교육에 참가한 선수들을 대상으로 선수 성향 및 기질을 검사하는 MBTI교육 및 평가를 진행했다.
평가결과는 각 학교 코칭스탭과 공유해 향후 선수관리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했다.

후배 고교선수들과 간담회를 진행했던 이재원 선수는 "처음 이런 자리에 나서 많이 긴장도 되고 어려운 시간이었던 것 같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오히려 나에게도 많은 도움이 된 것 같다. 다음에 또 이런 기회가 온다면 조금 더 좋은 얘기를 전해줄 수 있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을 진행한 스카우트팀 조영민 매니저는 "지난해 진행했던 내용을 보강해 올해는 기술적인 부분도 포함시켰다. 참여한 선수들의 진지한 태도, 배우려는 의지 등을 보면서 준비한 사람으로 큰 보람을 느꼈다. 내년에도 알찬 행사가 될 수 있도록 많이 준비해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들에게 더 많은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저작권자 ⓒ 인천일보 (http://www.incheon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인천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