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통에 새둥지 튼 수원가정법원
영통에 새둥지 튼 수원가정법원
  • 김철빈
  • 승인 2021.04.15 19:35
  • 수정 2021.04.15 19:35
  • 2021.04.16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수원가정법원이 15일 수원시 영통구 영통동에서 신청사 준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신청사는 지상 10층 규모로 수원지법 별관을 사용하다 2년여만에 새둥지를 틀었다. /김철빈 기자 narodo@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