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박물관, 초등학교 연계 교육프로그램 운영
용인시박물관, 초등학교 연계 교육프로그램 운영
  • 김종성
  • 승인 2021.04.11 13:56
  • 수정 2021.04.11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용인시박물관 학교연계 교육프로그램 진행 모습./사진제공=용인시

용인시박물관은 초등학생들에게 용인 문화도시의 역사 가치를 알리기 위해 오는 10월까지 ‘2021년 용인시박물관 학교연계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용인시박물관는 지난 2010년부터 매년 학교연계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지역 내 초등학생들에게 용인의 역사문화를 흥미롭게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 교육프로그램은 이달부터 온라인과 학교를 직접 찾아가는 오프라인을 병행해 운영하며, 사전에 모집된 초등 3~6학년 49개 학급 1300여 명의 학생들이 참여한다.

교육프로그램은 용인시박물관의 상설전시실 전시자료를 활용해 ‘지도로 떠나는 용인 역사탐험’과 ‘구석구석 용인 옛 고을’로 준비했다.

3~4학년을 대상으로 하는 ‘지도로 떠나는 용인 역사탐험’은 용인의 대표 역사 인물과 유적지를 지도 팝업북을 통해 알아보고, 5~6학년을 대상으로 하는 ‘구석구석 용인 옛 고을’은 옛 용인 읍치의 구조와 위치를 찾아보고, 오늘날의 중심지와 비교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용인시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문화도시의 가치를 공유하고, 용인의 역사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전시자료를 활용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한편, 용인시박물관은 지난 1일 상설전시실에 원삼면 일대에 조성되는 ‘용인 반도체클러스터’를 알리기 위한 전시공간을 마련, SK하이닉스가 제공한 WAFER(반도체 기판), DRAM(메모리) 등을 전시해 관람객 누구나 볼 수 있도록 했다.

/용인=김종성 기자 jskim3623@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