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9개 항공사 전면 안전점검
국내 9개 항공사 전면 안전점검
  • 김기성
  • 승인 2019.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 11~12월 2단계로

국토교통부가 최근 제주항공 회항착륙 등 안전장애 발생과 관련 국내 9개 항공사 경영진과 긴급 회의를 갖고 다음달부터 전면적인 안전점검을 실시하기로 했다.

국토부는 제주항공 회항착륙, 아시아나 A380 항공기 엔진 시운전 중 화재 등 안전장애가 잇따라 9개 항공사 경영진, 운항·정비본부장이 참석한 긴급 안전점검회의를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는 항공안전감독관을 투입해 안전점검을 단계적으로 실시하고 항공사들은 미흡사항에 대해 즉시 개선 조치하기로 했다.

우선 1단계로 조종사 비상대응훈련, 반복고장 발생 기종·부품에 대한 정비방식, 악천후 기상 등 비상 시 운항통제 절차 등 3개 분야를 우선 점검한다.

2단계는 12월까지 항공사의 위험요인 경감조치 등 안전관리시스템(SMS) 이행실태, 승무원 휴식시간과 항공신체검사 운영실태, 비상시 기장과 객실승무원간 상황전달체계를 점검한다.

/김기성 기자 audisung@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