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구내염’ 관리의 가장 기본적인 것은 입안을 청결하게 관리하는
‘구내염’ 관리의 가장 기본적인 것은 입안을 청결하게 관리하는
  • 조혁신
  • 승인 2019.10.10 01:59
  • 수정 2019.10.10 0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내염

[인천일보=조혁신 기자] 구내염의 발병 요인은 매우 다양하다. 일반적으로 세균감염, 결핵감염, 매독감염, 곰팡이감염, 바이러스 감염과 같은 감염성 원인이 있다.

구내염의 초기증상으로는 구강, 입술, 혀, 뺨 안쪽에 작은 궤양과 경계가 분명한 작고 붉은 염증반응을 보이며 거의 3주 후면 특별한 치료없이 회복이된다. 또한 단순 포진 바이러스 감염에 의해 나타나는 염증과 궤양이 나타나기도한다.

관리의 가장 기본적인 것은 입안을 청결하게 관리하는 것이다. 음식을 먹고 난 이후에는 반드시 양치질을 하여 찌꺼기가 남지 않도록 하고 틈틈이 가글을 하는 것이 좋다. 이와 함께 신체의 면역력을 회복하는 것 역시 중요하다.

바이러스, 균 감염도 영향 줄 수 있다. 특히 베체트 질환과 같은 면역계 질환이 원인이 될 수도 있다. 구내염의 여러 원인중 바이러스의 경우라면 전염 가능성이 있다.

구강에 발생하는 통증을 동반하는 염증성 질환을 통틀어 부르는 명칭이다.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