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양署, 금융사기 막은 은행원에 감사장
계양署, 금융사기 막은 은행원에 감사장
  • 임태환
  • 승인 2019.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계양경찰서는 지난 7일 침착한 대처로 메신저 피싱(메시지로 금전 요구)으로부터 고객을 보호한 은행 직원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고 9일 밝혔다.

계양구에 있는 국민은행 임학동지점에서 일하는 A(42·여)씨는 최근 618만원을 외국인 명의의 계좌로 보내려는 B씨를 수상하게 여기고 계좌를 살펴본 결과 사기 의심 계좌인 것을 알아냈다.

이에 A씨는 B씨에게 이 같은 사실을 설명하고 바로 112에 신고한 덕에 금융사기를 막을 수 있었다.

/임태환 기자 imsens@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