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가족' 새기는 김시찬 교수, 21일부터 조각 전시회
'행복한 가족' 새기는 김시찬 교수, 21일부터 조각 전시회
  • 이광덕
  • 승인 2019.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정대학교 김시찬(사진) 유아교육과 교수가 '세상을 품다-행복한 가족'을 주제로 조각 전시회를 연다.
전시회는 극동방송 갤러리에서 오는 21일부터 11월8일까지 진행된다.

작품은 인간존재의 기원을 형상화해 존재가치를 생각하고, 인간의 행복과 미래 가치 추구의 의지를 부여한다.

대한민국 현대미술 초대작가인 김 교수는 현재 서정대 국제디자인아트 센터장을 맡고 있다.
그는 지난 7월 싱가포르서 열린 '2019 글로벌 아트페어'에서 최우수 작가상을 받았다. 또, 2017년 한국미술협회 초대작가 이사장상, 제22회 대한민국 미술대전 구상 부문 특선, 2003년 제16회 전국 무등미술대전 대상, 2001년 전국단원미술대전 조각 부문 우수상 등을 수상했다.

김 교수는 프랑스·이태리·일본 후쿠오카·예술의 전당 등에서 개인전 15회, 초대전 및 단체전은 150여회 개최했다. 그의 주요 작품은 서울대검찰청을 비롯해 전국 주요 공공기관과 대기업에 소장돼 있다.

/양주=이광덕 기자 kdlee@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