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KBL 유소녀 농구클럽 리그 29일 수원서 20개 팀 참가 개막
WKBL 유소녀 농구클럽 리그 29일 수원서 20개 팀 참가 개막
  • 이종만
  • 승인 2019.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이 주최하는 '2019 WKBL 유소녀 농구클럽 리그전 2차 대회'가 29일 경기도 수원시 아주대학교 체육관에서 열린다.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한 리그전에는 WKBL이 운영하는 지역 유소녀 농구클럽과 WKBL 구단 산하 유소녀 클럽 등 총 20개 팀 200여 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지난 8월에 열린 1차 대회부터 11월 4차 대회까지 총 4차례 진행될 예정이다.

연맹은 특히 올해부터 10월, 11월 중 영남권역 대회를 열어 유소녀 농구의 저변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권역별 승강제 리그전 후 토너먼트 형식으로 우승팀을 결정했던 지난해와 달리, 올해는 전체 풀리그를 통해 우승팀을 결정한다.

또 즐기는 농구를 지향하고자 지역방어를 금지한다. 이를 위반하면 1차 경고, 2차부터는 벌칙(자유투+공격권)을 부여할 예정이다.

우승팀엔 트로피와 농구용품이 주어진다.

아울러 4차 대회까지 끝나면 우수한 기량을 선보인 15명의 선수를 선발해 2020년 1월 중 해외 클럽팀과의 교류전에 참가할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