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협, 중원전투 천군만마
이상협, 중원전투 천군만마
  • 이종만
  • 승인 2019.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상무서 병역 마치고 인천유나이티드 복귀
▲ 17일 국방의 의무를 마치고 인천 유나이티드로 복귀한 중앙 미드필더 이상협. /사진제공=인천 유나이티드


프로축구 인천 유나이티드의 중앙 미드필더 이상협이 상주상무에서 국방의 의무를 마치고 지난 17일 팀에 합류했다.


이상협은 2017시즌을 앞두고 FC서울에서 인천으로 이적했다. 당시 이상협은 리그 20경기에 나서며 주전 미드필더로 활약했다. 잦은 부상 탓에 2시즌 동안 8경기에 나서는 데 그쳤지만 출전할 때마다 특유의 날카로운 패스와 강력한 중거리 슈팅 등을 선보였다.

인천은 올 시즌 K리그 1 잔류를 위해 치열한 생존 싸움을 이어가고 있다. 여름 이적시장을 통해 새롭게 합류한 마하지와 장윤호가 준수한 활약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 지난 8월12일 아산무궁화축구단에서 전역한 김도혁에 이어 이상협까지 팀에 합류해 더욱 탄탄한 중원을 구성하게 됐다.

이상협은 입대 전 등번호였던 17번을 달게 됐다.

이상협은 "하루빨리 인천에 복귀해서 팀에 보탬이 되고 싶었다. 상주에서의 군 생활을 통해 이전보다 성숙해져서 돌아왔다"며 "인천의 K리그 1 잔류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온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