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춤 거장의 구월동 나들이 … 故 최현 작품 공연
우리춤 거장의 구월동 나들이 … 故 최현 작품 공연
  • 장지혜
  • 승인 2019.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故 최현 무용가가 생전 공연하던 모습. /사진제공=인천문화예술회관

인천시립무용단(예술감독 윤성주)의 신설기획 '토요춤·담 : 춤 담은 자리'가 '거장의 구월동 나들이'라는 주제로 다시 관객을 찾는다.

인천문화예술회관은 오는 28일 오전11시 회관 소공연장에서 무용과 영화를 넘나들며 한국적 멋과 풍류를 독보적 춤으로 정립한 고(故) 석하 최현의 주옥같은 작품을 담은 자리를 마련한다.

우리 춤의 거장이자 전설적 예술가로 추앙받는 최현은 우리 민족 고유의 흥과 멋을 정제되고 유려한 춤사위로 풀어내어 '군자무', '허행초', '신로심불로', '시집가는 날' 등 수많은 작품을 남겼다. 이번 '춤·담'에서는 최현 춤의 정수를 담아 재창작한 '멋 그리고 흥', 해학과 익살을 담은 '미얄할미', 즉흥성을 강조한 신명 넘치는 춤사위의 '시나위즉흥' 등의 작품이 공연된다.

특히 최현의 대표작이자 한국무용협회 명작무로 지정된 작품 '비상'을 최현의 직계 제자인 인천시립무용단 윤성주 예술감독이 직접 무대에 선보인다. 거장의 숨결을 가까이에서 느껴볼 수 있는 다시 없는 기회다.

인천시립무용단은 우리 춤의 자유로움과 낭만이 가장 잘 드러난 최현 춤의 특징을 부각시키고자 모든 춤을 국악 라이브 연주와 함께 한다.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 고법 이수자이자 수많은 공연에서 무용인들과 우리 춤 음악을 만들어왔던 유인상의 연주는 국악팬과 무용매니아 모두를 충족시키는 무대가 될 예정이다. 유쾌한 입담을 자랑하는 인천 출신 국악평론가 윤중강의 해설이 더해져 우리 춤에 대해 한결 알기 쉬운 관람이 가능하다. 전석 5000원. 032-420-2788

/장지혜 기자 jjh@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