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프로농구 10월19일 개막...인천 신한은행 25일 홈개막전
여자프로농구 10월19일 개막...인천 신한은행 25일 홈개막전
  • 이종만
  • 승인 2019.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자프로농구 2019-2020시즌이 10월 19일 막을 올린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이번 시즌 경기 일정을 확정해 3일 발표했다.

2019-2020시즌 정규리그는 10월19일 경기도 부천체육관에서 열리는 부천 KEB하나은행과 신생팀 부산 BNK의 공식 개막전을 시작으로 내년 3월 19일까지 열린다.

인천 신한은행은 25일 오후 7시 인천도원체육관에서 용인 삼성생명을 상대로 홈개막전을 치른다.

시즌 첫 대결은 20일 청주체육관에서 벌어지는 KB스타즈와의 원정경기다.

2019-2020시즌의 경우 오는 11월과 내년 2월에 열리는 2020 도쿄 올림픽 여자농구 최종예선에 대비해 6라운드, 팀당 30경기씩 치른다. 이는 지난 시즌 7라운드 팀당 35경기씩을 치른 것보다 줄어든 것이다.

연맹은 정규리그 기간 중 11월 4∼23일, 내년 1월 25일∼2월 15일 두 차례 휴식기도 갖는다.

정규리그 2위와 3위가 맞붙는 플레이오프는 내년 3월 22일부터 3전 2승제로 열린다.

정규리그 1위 팀과 플레이오프 승리 팀이 겨루는 챔피언결정전은 내년 3월 30일부터 5전 3승제로 펼쳐진다.
올스타전은 내년 1월 12일 열릴 예정이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