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차문화협회 24·25일 제천 청풍리조트서 하계연수회
한국차문화협회 24·25일 제천 청풍리조트서 하계연수회
  • 여승철
  • 승인 2019.0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차문화협회(이사장 최소연)가 24·25일 1박2일 간 충북 제천 청풍리조트에서 '제53회 하계연수회'를 갖는다. 전국 27개 지부(일본 교토지부 포함) 회원(차인) 400여명이 전통한복을 입고 참석한 가운데 다례(茶禮)교육과 다양한 특강으로 진행 될 예정이다.

특강은 ▲인천국제공항의 도전과 혁신(안정준 인천국제공항공사 스마트추진실 실장) ▲한여름의 사색, 참사람의 향기(미황사 주지 금강스님) ▲갱년기 여성의 건강관리(임소이 가천대 길병원 산부인과 교수) 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첫 날에는 제17기 한국차문화대학원 전문사범들이 한국차문화협회에서 오랜 세월 동안 함께한 원로 차인들을 위하여 '원로차인 경수연 진다례'를 졸업작품으로 선보일 예정 이다.

이어 제17기 한국차문화대학원 전문사범(1급), 제56기 지도사범(2급), 준사범(3급)의 수료식이 진행된다. 전문사범은 준사범과 지도사범을 거쳐 1년 심화과정을 마친 회원으로, 등록 민간자격인 인성차문화예절지도사 1급과 인성교육예절지도사 1급이 수여된다. 준사범 교육과 지도사범 교육과정(4학기)을 마친 회원은, 각각 인성차문화예절지도사 3급과 2급의 자격증이 수여된다. 또 성적 우수자와 개근상, 공로상, 화목상 등을 시상하여 그 간의 노고를 치하한다.

지금까지 수료한 인성차문화예절지도사는 총 4000여명에 달하며 전국 26개 지부와 해외의 교토지부에서 회원 3만여명이 활동하고 있다.
한국차문화협회는 매년 3·9월에 1년 과정인 한국차문화대학원(전문사범)과 2년 과정인 인성차문화예절지도사(지도사범)과정을 시작하며, 매년 200여명의 인성차문화예절지도사를 배출하고 있다.

/여승철 기자 yeopo99@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