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른 야외광장에 '나비부인' '오페라의 유령' 틀어준대요
너른 야외광장에 '나비부인' '오페라의 유령' 틀어준대요
  • 장지혜
  • 승인 2019.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인천문화예술회관 너른 야외광장 /사진제공=인천문화예술회관


인천문화예술회관이 야외광장 무대에 명작을 상영하는 '스테이지 온 스크린'을 추진한다.
인천문화예술회관은 이달 28일부터 9월7일까지 2주 동안 오후 7시30분 회관 앞 너른 야외광장에서 오페라, 발레, 뮤지컬 등 8작품을 선보인다.

'스테이지 온 스크린'은 명작 공연을 스크린을 통해 상영하는 것으로, 2013년 시작돼 올해 7년차를 맞았다.
올해 오페라는 바로크 오페라 '사랑이 있는 곳에 질투가 있다', 푸치니의 '나비부인'과 '투란도트', 모차르트의 '피가로의 결혼' 등 총 4작품이 상영될 예정이다.

발레는 차이코프스키의 '호두까기 인형', 유리 그리고로비치의 '스파르타쿠스'가 파리 국립오페라 극장 공연실화 버전으로 준비되어 있다.

뮤지컬은 '빌리 엘리어트'의 2014 런던 웨스트엔드 공연실황, 1994년 첫 공연 후 25주년 기념으로 제작된 앤드류 로이드 웨버의 '오페라의 유령'이다.

인천종합문화예술회관 야외광장엔 530인치 대형스크린이 마련돼 있으며 최첨단 사운드를 자랑한다.
모든 공연은 무료이며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032-420-2736

/장지혜 기자 jjh@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