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장준하 선생 44주기 추모식 … 파주시장 "민족위해 온 생애"
故 장준하 선생 44주기 추모식 … 파주시장 "민족위해 온 생애"
  • 김은섭
  • 승인 2019.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故 장준하 선생(1918.8.27~1975.8.17) 44주기 추모식이 17일 탄현면 장준하공원에서 열렸다.

추모식은 ㈔장준하기념사업회(회장 장호권)의 주관으로 최종환 파주시장, 국회의원, 도·시의원, 장준하기념사업회원, 유족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장준하 선생은 1944년 일본군에 징집돼 중국 쓰저우(徐州)지구에 배속됐으나 6개월 만에 탈출해 광복군에 합류, 미국 전략정보국(OSS)에서 특별군사훈련을 받고 국내에 특파됐다. 이후 일본의 항복으로 중국으로 복귀한 뒤 1945년 11월 임시정부 요인들과 함께 귀국했다.

광복후에는 잡지 '사상계'를 간행, 민주화운동에 활발하게 나섰으며 이 과정에서 여러 차례 투옥됐으나 옥중에서 제7대 국회의원에 당선되기도 했다. 그러나 유신체제 반대운동을 주도하던 중 1975년 의문의 등산 사고로 사망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민족과 민주주의를 위해 온 생애를 바치신 장준하 선생님을 본받아 파주가 분단의 도시에서 통일의 중심지인 한반도 평화수도로 도약하도록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장준하 선생의 독립운동, 지식인운동 등 헌신적인 삶을 기리며 나라사랑 정신을 고취시킬 역사의 산 교육장 조성을 위해 2012년 탄현면 성동리에 장준하선생 추모공원을 조성했으며 2018년 현충시설로 지정 됐다.

/파주=김은섭 기자 kimes@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