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 새마을회, 사랑의 집 고쳐주기
강화 새마을회, 사랑의 집 고쳐주기
  • 이아진
  • 승인 2019.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강화군 새마을회(회장 심화식)는 16일 취약 도서지역인 서도면 아차도에서 사랑의 집 고쳐주기 사업 완공식을 가졌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7월부터 강화군 새마을회는 아차도에서 사랑의 집 고쳐주기 사업을 진행했다. 군 보조금 800만원을 포함해 약 2200만원을 들여 대상 가옥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지붕, 도색, 도배, 장판 등을 정비했다.

심화식 강화군 새마을회 회장은 "추가적으로 집 수리가 필요한 어려운 이웃을 선정해 남은 하반기에 2차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아진 기자 atoz@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