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인천중구지사, 장애인 직업재활훈련을 위해 400만원 후원
한국마사회 인천중구지사, 장애인 직업재활훈련을 위해 400만원 후원
  • 온라인뉴스팀05
  • 승인 2019.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사회 인천중구지사는 8월 14일 인천중구에 위치한 장애인보호작업장(원장 이선국)을 직접 방문하여 400만원을 후원하는 전달식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된 기부금은 중증장애인들이 직업능력을 개발하고 습득하여 경제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빵 직무훈련 프로그램 운영비로 사용되며, 장애인보호작업장 이선국 원장은 “한국마사회의 기부금 지원을 기반으로 2회에 걸쳐 20명의 중증장애인을 교육하여 이중 최소 3명 이상을 근로자로 고용하여 경제적 자립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한국마사회 김종선 지사장은 “앞으로도 장애인들이 경제적으로 자립하여 보다 밝고 활기찬 생활을 할 수 있도록 관심을 갖고 사회공헌사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온라인뉴스팀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