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리금 제도적으로 지켜줄 법 발의
권리금 제도적으로 지켜줄 법 발의
  • 이상우
  • 승인 2019.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가 브리핑] 경기 구리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윤호중(경기 구리) 의원은 최근 상가건물 임대차보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

개정안에는 계약 종료 이후 건물주가 직접 상가를 이용하겠다는 명백한 의사를 표시한 경우 기존 임차인이 새로운 임차인을 주선하지 않아도 권리금을 돌려받을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이 담겼다.

앞서 대법원은 지난 7월 임대인이 직접 상가를 운영하겠다는 의사를 명확히 밝혔을 경우 임차인이 권리금 회수를 위한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할 수 있다고 판결했고, 이외에도 상가 임차인 권리금 보호를 위한 여러 판결이 잇따르고 있다.

개정안이 통과되면 임대인이 장사를 잘하면 계약만료 이후 새로운 임차인과 계약하지 않고 건물주 본인 또는 자식들이 가게를 운영함으로써 기존 임차인들에게 권리금을 돌려주지 않았던 관행에 제동이 걸리게 됐다.

윤 의원은 "어쩌면 영세상인들의 마지막 희망일 수 있는 권리금을 제도적으로 지켜주기 위한 법안"이라며 "법안이 반드시 통과돼 '을'들의 눈물을 닦아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상우 기자 jesuslee@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