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머니 편히 쉬세요"
"할머니 편히 쉬세요"
  • 이성철
  • 승인 2019.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을 하루 앞둔 13일 오후 광주시 퇴촌면 나눔의집을 찾은 아이들이 먼저 세상을 떠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의 흉상을 깨끗이 닦고 있다. /이성철 기자 slee0210@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