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고~팔고~'…안산시 와동 마을장터 열려
'사고~팔고~'…안산시 와동 마을장터 열려
  • 안병선
  • 승인 2019.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 단원구 와동 행정복지센터는 와동체육공원에서 주민 1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와동 마을장터'를 열었다고 13일 밝혔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마을장터는 와동 주민공동체 기왓골마을학교에서 주관했으며, 행사에는 집에서 사용하지 않는 의류나 생활용품을 주민이 자율적으로 판매하거나 무료로 나눠주는 행사로 진행됐다.


 이번 장터는 어린이들이 가져온 의류를 무료로 나눠주면서 주민의 자율 기부를 유도했고, 폭염을 덜어 주는 팥빙수 등 먹거리 장터를 운영하는 등 이웃 간 화합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또한 와동 주민공동체 기왓골마을학교 회원들이 제작한 공예제품을 주민에게 나눠 주고, 아이들에게는 전래놀이 기구 제작 체험을 무료로 진행했다.


 심종성 와동 주민자치위원장은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마을행사를 지속적으로 계획하고 성장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안산=안병선 기자 bsa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