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연지·김준기, 대통령배 복싱대회 금빛펀치
오연지·김준기, 대통령배 복싱대회 금빛펀치
  • 이종만
  • 승인 2019.0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청 종합 2위 차지
▲ 제49회대통령배 전국시·도복싱대회 종합 2위에 오른 인천시청 복싱팀. 이 대회에서 오연지(왼쪽 두 번째)와 김준기(오른쪽 두 번째)는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사진제공=인천복싱협회

인천시청의 오연지(여자 60㎏급)와 김준기(56㎏급)가 제49회 대통령배 전국시·도복싱대회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우리나라 여자 복싱의 간판 오연지는 11일 경북 안동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여자일반부 60㎏급 결승전에서 최진선(보령시청)을 심판전원일치 판정승(5대 0)으로 물리치고 시상대 맨 위에 섰다.

김준기도 남자일반부 56㎏급 결승전에서 김형승(울산시청)을 3대 2로 꺾고 우승했다.

이밖에 김채원(인천시청·51㎏급)이 여자일반부 은메달을 획득했다.

남자대학부에 나선 인하대 오범석(49㎏급)·이정철(60㎏)은 은메달, 최도현(56㎏급)은 동메달을 각각 획득했다.

오연지는 대회 최우수상을 받았다. 인천시청은 종합 2위를 차지했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