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공사 전기차 부릉~ 미세먼지 줄이기 한몫
도시공사 전기차 부릉~ 미세먼지 줄이기 한몫
  • 이주영
  • 승인 2019.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도시공사는 8일 에너지절감 및 친환경 경영을 위해 공사 차량 중 일부를 한국GM 부평공장에서 생산한 전기차로 임차해 사용 중이라고 밝혔다. 공사는 또 본사 주차장에 급속 전기차충전소를 구축해 24시간 개방 운영한다고 덧붙였다.

이번에 설치된 급속 전기자동차 충전기는 60분 만에 완전방전상태에서 90%까지 충전이 가능하고, 24시간 상시 개방으로 모든 전기자동차 소유주면 누구나 언제든지 이용할 수 있다. 충전요금은 환경부 평균단가인 173.8kWh/원이고, 전용 어플리케이션으로 결제하면 된다.

공사는 환경부와 협의를 통해 완속 전기자동차 충전기도 추가 설치할 예정으로 전기자동차 충전인프라 구축에 따라 교통부문 미세먼지 저감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했다.

박인서 인천도시공사 사장은 "향후 친환경 에너지 사용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환경 보전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주영 기자 leejy96@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