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위안부 기림일 행사...영화 김복동 무료상영
성남시, 위안부 기림일 행사...영화 김복동 무료상영
  • 이동희
  • 승인 2019.0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일 포스터/사진제공=성남시

성남시는 13일 시청광장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8월 14일)' 기념식을 연다고 8일 밝혔다.


행사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91) 할머니와 은수미 성남시장, 시민과 학생 등 5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리며 헌화, 묵념, 추모 헌시 낭독, 헌정곡 '소녀와 꽃' 공연 등의 순으로 진행한다.


또 시청 로비에서는 멀티미디어 기기(키오스크)로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의 일상을 표현한 작품 36점을 보여주고 대형 TV를 통해 할머니들과 관련한 애니메이션 3편을 상영한다.


13일과 14일 오후 6시에는 시와 계약한 야탑 CGV에서 영화 '김복동' 상영회도 연다. 사전신청한 400명(회당 200명)이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영화 김복동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김복동 할머니가 1992년부터 올해 1월 세상을 떠날 때까지 일본의 사죄를 받기 위해 투쟁한 27년의 여정을 담은 작품이다.

 

/성남=이동희 기자 dhl@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