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9회 강화해변마라톤] 여자 하프코스 우승자 윤순남씨
[제19회 강화해변마라톤] 여자 하프코스 우승자 윤순남씨
  • 이아진
  • 승인 2019.0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쟁쟁한 선수 사이서 이뤄내 더욱 값져"

"경치 좋은 해안 길을 따라 뛰다 보니 어느새 결승선이었어요."

윤순남(54)씨는 1시간27분44초553으로 결승선을 통과하면서 제19회 강화해변마라톤대회 하프코스 여자 1위를 차지했다.

지난해 강화해변마라톤대회에 처음 출전해 10㎞ 여자 3위로 그쳤던 그에게 이번 우승은 값지다.

1년간의 노력이 느껴지는 결과이기 때문이다. 그는 '의정부 달리마' 동호회 회원으로 7년간 마라톤을 해오고 있다.

"쟁쟁한 선수들과 함께 달릴 수 있는 것만으로도 뜻깊었는데, 좋은 성과를 내서 기뻐요. 앞으로도 꾸준히 노력해서 내년에도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그의 1등 비결은 아침 조깅과 주말 마다하는 산행에 있다고 설명했다.

"일반적인 마라톤 코스와 달리 이번 대회는 해안을 따라 달리는 것이었기 때문에 평소 산행을 했던 게 도움이 된 것 같아요. 또 지난해 참석해 한번 달려봤던 코스여서 수월한 점이 있었어요."

/이아진 기자 atoz@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