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 개막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 개막
  • 김중래
  • 승인 2019.0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 개막식'이 열린 경기도 팀업캠퍼스에서 선수들과 내빈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경기도

청년들에 프로야구 진출 꿈을 담은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가 6개월여 간의 대장정의 막을 올렸다.


경기도는 23일 경기도 팀업캠퍼스에서 양주 레볼루션 대 연천 미라클의 첫 경기와 개막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독립야구단은 프로야구리그와 상관없이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야구단으로 주로 프로리그에 진출하지 못하거나 방출된 프로선수들이 모여서 경기를 운영한다. 선수들의 최종 목표는 프로 진출이다.


이번 경기도리그에는 국내 7개 독립야구단 중 성남 블루팬더스, 고양 위너스, 양주 레볼루션, 연천 미라클, 파주 챌린저스, 의정부 신한대학교 피닉스 등 6개팀이 참가한다.


우승팀은 23일부터 9월26일까지 60경기의 리그전을 통해 가리며, 1위팀은 상금 1000만원, 2위팀은 800만원 등 순위별 상금이 주어진다. 모든 경기는 팀업캠퍼스에서 진행하며 화요일과 목요일 오전 10시와 오후 1시30분 2차례 진행한다.


자세한 경기 일정은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유튜브 채널 '빠따형'을 통해 중계된다.

 

/김중래 기자 jlcomet@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